TCO

IBM Linux on System z Cloud Test Drive

IBM Linux on System z 기반의 클라우드 환경을 이용했을 때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 대비 약 79%가 낮은 도입비용과 45일이 걸리던 프로비저닝 시간을 20분내로 줄일 수 있었다는 미국 모 은행 사례가 있습니다. IBM Linux on System z를 사용하고 있는 많은 고객들이 이미 Linux에 대해 안정성과 가용성에 대해서 높은 평가를 내리고 있는 가운데, 이를 기반한 클라우드 환경은 TCO 절감 차원에서, 또 높은 서비스의 품질에서 진지하게 고려해봄직한 솔루션이 되고 있습니다.

미국 워싱턴 시스템 센터에서 IBM Linux on System z 기반으로 구성한 Cloud Test Drive 환경을 공개했습니다. 이 테스트 환경은 IBM Linux on System z 기반으로 완벽한 시스템 자원의 가상화를 담당하는 z/VM과, 가상 서버의 배치를 위해 Tivoli Provisioning Manager(TPM)이 사용되었습니다. SUSE와 Red Hat 리눅스 서버 이미지들이 5개 준비되어있구요. 이 이미지들에는 어플리케이션 서버 기능(WebSphere Application Server)과 데이터베이스 기능(DB2 또는 Oracle)이 제공됩니다.

90일간의 무료 액세스, 최대 3대까지의 리눅스 서버를 사용해보실 수 있습니다.

이 테스트 환경은 몇가지 다른 롤들을 체험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합니다. 일반 사용자 레벨의 셀프서비스 인터페이스가 제공이 되어 원격에서 서버를 생성하고, 운영하고, 또 삭제할 수 있습니다. 그리고 관리자 레벨로 Tivoli Provisioning Manager(TPM) 화면을 액세스해볼 수 있습니다.

이 테스트 환경에 관심이 있으시다면, 바로 IBM 담당자에게 문의하세요. 🙂



IBM이 제공하는 클라우드 테스트 환경외에 z/VM과 Linux on System z의 여러 관리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있는 Velocity Software에서도 클라우드 테스트 환경을 제공하고 있습니다. 아래 URL을 방문해보시면, 리눅스 서버를 생성하고, 접속해볼 수 있습니다. 12시간 후에 자동으로 expire된다고 하니 맘껏 테스트해볼 수도 있겠네요.

http://DEMO.VelocitySoftware.com/CLOUD

Enjoy it!

Advertisements

CSL-WAVE 3.0 데모

2009년에 “WAVE – zLinux Virtualization Admin Tool” 포스팅에서도 한번 소개한 바 있는 CSL-WAVE가 3.0 버전이 나왔네요.

이번 3.0 버전에서는 유사한 기능을 제공하는 제품들 중에서는 최초로 z/VM 6.2의 SSI(Single System Image – z/VM Cluster)와 LGR(Live Guest Relocation)을 완벽히 지원하게 되었다고 얘기하고 있습니다. 아래는 SSI와 LGR에 대한 데모 영상입니다.

그 외에도 여러가지 데모들에 대한 Youtube Channel이 있네요. 확인해보시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.

=> CSL International’s channel

CSL-WAVE 제품 소개 페이지입니다. 여기도 한번. 🙂

=> CSL International

왜(또는 언제) System z에서의 리눅스가 x86의 리눅스와 비교해서 더 좋을까요?

Linkedin의 “System z Linux” 그룹에 재미난 주제의 토론이 진행되고 있습니다.

고객도, IBMer들도 자신의 경험과 의견들을 댓글로 열심히 달고 있네요. 과연 어떤 점이 x86 서버와의 비교에서 월등히 좋은 점일까요? 저도 무슨 내용이 오가고 있는 지 궁금해서 꼼꼼히 살펴봤습니다. :-p

지금까지의 마지막 댓글로 아래와 같은 내용이 있습니다. 실제 대형금융권 고객의 피드백이라고 합니다.

실제 원문 보러 가시죠! 고고씽~
Linkedin: Why (or when) is Linux better on System z compared x86?

강력한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기반의 구축 사례

Tranzap이라는 SaaS 환경을 제공하는 클라우드 컴퓨팅 업체가 있습니다. x86 기반으로 운영하다가 경쟁사 대비 확장성과 가용성/안정성을 더 확보하기 위해 System z와 리눅스 기반의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으로 구축한 사례입니다.

제가 언젠가 이 Tranzap이란 곳에 대한 포스팅을 한 것 같은데… 아무리 찾아봐도 안나오네요. 😦
꿈에 올렸나?! ^^

Thinking about migrating to System z? You're in good company.

아~ 초큼 손발이 오글거리는 문구입니다. @.@

IBM – FACTS: Shrink IT Costs up to 50% with IBM System z.

IBM은 전세계적으로 2010년 이후로 250개가 넘는 기업들이 기존에 운영하던 워크로드들(오라클을 포함해서)을 IBM System z로 옮겼다고 전했습니다. 홈페이지의 내용에 따르면,

  • Up to 50% savings on applicable IT costs
  • Delivers up to 99.999% availability and uptime
  • Top-rated EAL5 security classification
  • Proven mixed-workload management
  • Industry leading virtualization and up to 100% utilization
  • 이런 이유들때문이라네요. 홈페이지에 가보시면 아래에 관련 내용의 문서들이 링크되어있으니 참고하세요~ ^^

    [기사] zCloud – A Better Business Cloud

    IBM System z와 Linux로 구축하는 Private Cloud인 zCloud에 대한 기사가 있어 소개합니다.

    클라우드 시스템이 가져야할 기본적인 요구 사항이

      – Scalability
      – Resiliance
      – Elasticity
      – Security

    입니다.

    이들 각 항목에 대해서 zCloud와 연계해서 잘 설명하고 있습니다. 영어로 되어있습니다만, 한번쯤 읽어보실 만하여 링크걸어봅니다. 🙂

    zCloud – A Better Business Cloud
    IBM System z as a Private Cloud Platform

    zLinux vs. x86 Costs

    LinkedIn에 관심있는 질문이 올라왔습니다.

    “zLinux 가상 인스턴스와 x86 서버의 비용을 비교하면 어떤가요?”

    댓글 몇 개가 달렸습니다.
    그 중에 IBM의 Sigfried Langer 씨가 쓴 글을 인용합니다.

    그 아래에는 IBM Case Study 자료 중에는 zLinux가 “USD 1/Day/VirtualMachine” 정도보다 싸다는 내용도 있네요.

    댓글이 계속 달릴 것 같으니 잠깐 지켜보도록 하지요. 🙂

    ▶ LinkedIn : zLinux vs x86 Costs